• 최종편집 2024-06-21(금)
 

상하수도요금감면.jpg

 

익산시가 집중호우 피해가구에 대한 9월 고지분 상하수도 요금 등을 100% 전액 감면했다.

 

이는 지난 7월 특별재난 지역 선포에 따른 후속지원 조치로 대상자는 총 4,485세대이며 감면액은 1200여만 원에 달한다.

 

감면대상은 국가재난관리시스템(NDMS)에 등록된 피해시설 중 상수도를 사용하는 일반 가구 공동주택 수용가와 대피시설 또는 임시거주 제공시설이 해당된다.

 

이번 감면조치로 단독계량기를 사용하는 3,650가구에 대해서는 8,000만 원 상당액을, 주민대피시설로 제공된 용안초등학교 등 25개 시설 등에는 160만 원 상당액의 감면 혜택이 주어졌다.

 

아파트 관리비에서 수도요금을 납부하는 공동주택 165개소에 거주하는 810가구는 해당 가구의 수도 사용량을 확인하여 2,100만 원 상당액이 9월분 관리비에서 감면조치 되도록 해당 공동주택 단지 관계자들과 협의 완료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요금감면 조치가 세대별로는 적은 금액이지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피해를 입은 수도 사용가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확인 과정을 거쳐 10월 중에도 감면을 시행하여 하루속히 일상 궤도로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26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익산시, 집중호우 피해가구 상하수도요금 등 100% 감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