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12(화)
 

2023년까지 공장 준공, 230 여명 신규고용 창출 효과

 

익산시 국가식품클러스터에 대규모 투자유치 성공.jpg

 

익산시가 코로나 불황 속에서도 국가식품클러스터에 대규모 투자를 이끌어냈다.

 

시는 국가식품클러스터에 국내외 대표 식품기업 유치성과를 올리며 글로벌 첨단 식품산업의 메카로 비상하고 있다.

 

시는 17일 냉동식품 전문기업 천일식품㈜(대표 천석규),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K스마트코리아㈜(대표 임종왕)와 국가식품클러스터에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분양·입주 신청까지 완료했다.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이들은 2023년까지 9만4천883㎡ 부지에 총 818억 투자해 230명의 신규고용창출을 약속했다.

 

천일식품㈜는 1974년 법인을 설립하여 국내 최초로 교자만두 양산체계 구축·생산을 통해 천만불 수출산업탑상 및 전국품질경영대회에서 대통령 금상을 수상하는 등 지난 50여년간 냉동식품 업계를 주도적으로 이끌어온 선두주자다.

 

천일식품은 볶음밥과 육가공, 면류 등을 제조하여 국내 뿐만 아니라 국외로 수출하는 냉동식품제조 전문기업으로 총 6만574㎡(18,323평) 부지에 452억원의 투자해 내년 상반기 착공을 시작으로 23년 상반기 준공을 목표하고 있으며 130여명의 신규인력을 고용할 예정이다.

 

K스마트코리아㈜는 2020년 법인을 설립하여 한국의과학연구원에서 4세대 포스트바이오틱스 기술이전을 받아 당뇨, 항암, 면역 효과가 뛰어난 건강기능식품을 제조하는 기업이다.

 

K스마트코리아㈜는 올해 하반기에 3만4천909㎡(10,560평) 부지에 약 366억원을 투자해 생산 공장을 착공할 계획이다.

 

포스트바이오틱스 기술을 기반으로 국가식품클러스터 내에서 현미동충하초, 녹차 카테킨 등을 이용한 유산균 파우더와 유산균 쌀 등을 제조할 예정이다.

 

내년 상반기에 준공이 완료되면 100여명의 고용인원을 창출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이들 기업들은 국가식품클러스터가 가지고 있는 농식품원료, R&D, 판로, 수출 등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제도를 활용하여 익산시, 농식품부, 전라북도,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등 관계기관과 함께 새로운 성장 활로를 모색할 예정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인해 극도로 위축된 경제 상황 속에서도 익산시에 단비 같은 대규모 투자를 결정해준 기업 대표들께 감사하다”며 “이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기업이 성공적으로 정착하여 글로벌 식품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기업 투자 환경 조성 및 애로사항 해소 등 아낌없는 지원과 협력을 약속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76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가식품클러스터에 대규모 투자유치 성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