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재한국 베트남인 축구대회, 익산에서 화합의 장 열려.jpg

30만 재한 베트남인의 최대 축제인3회 VFAK동향컵 축구대회가 19일 익산시 금마축구공원에서 열린다.

 

3회 VFAK동향컵 축구대회는 베트남인 최대 커뮤니티가 모여 함께하는 연합 축구대회로 전국 22개 도시에서 700여 명의 선수와 1,500여 명의 참가자가 함께할 예정이다.

 

주한베트남대사관(대사 응우옌부뚱)이 주최하고 주한베트남 축구협회(회장 도안광비엣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남성 22개 팀여성 4개 팀 총 26개팀 700여명의 선수와 외국인 근로자유학생다문화 가족을 포함해 1,500여 명이 참여할 계획이다.

 

시는 이 대회를 의미있게 만들기 위해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이영진 수석코치를 초빙하는 등 재한 베트남인들의 스포츠 활동을 적극 지원하며고국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고 화합의 장으로 마련하고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베트남은 오랜 시간 한국과 형제의 나라로 교류해왔으며우리 시는 베트남 꼰뚬성닥락성 애숩군과 MOU를 체결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고 있다"라며 "이번 대회를 통해 익산시가 내외국인이 함께하는 성숙한 다문화 도시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7525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재한국 베트남인 축구대회, 익산에서 화합의 장 열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