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3(토)
 

익산 농산물을 활용한 상품 및 '청춘포차부스 운영소비자 인기

익산 청년 식품 창업기업, 수도권 소비자 마음 사로잡다 1.jpeg


익산시가 익산청년시청과 함께 청년 식품 창업기업들의 판로개척을 위해 나섰다
.

 

5일 익산시에 따르면 지역 만 18~39세 청년 식품 창업기업 10팀은 '팔도밥상페어 2024'에서 소비자들의 큰 호평을 받으며 수도권 판로개척의 디딤돌을 마련하고 있다.

 

'팔도밥상페어 2024'는 전국의 농·특산물과 식품을 직거래할 수 있는 대규모 오프라인 식품 판매전으로 7월 4일부터 7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다.

 

익산청년시청은 행사에 참여하는 청년 식품 창업기업에 부스비를 지원하고 맞춤형 멘토링 프로그램을 제공해 마케팅 전략 개선 및 제품 차별화를 도왔다.

 

익산 청년 식품 창업기업들은 직접 재배해 만든 볶은 서리태익산 고구마를 활용한 기차샌드익산 쌀로 만든 수제 막걸리 등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아이디어 상품을 선보였다.

 

제품의 우수성뿐만 아니라 '청춘포차'라는 감성을 더한 포장 디자인과 부스 운영은 소비자들의 긍정적인 평가를 받으며 인기를 끌고 있다.

 

한 청년 식품 창업기업 관계자는 "팔도밥상페어를 통해 소비자와 직접 소통하며 제품을 소개하고 피드백을 받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소비자들의 의견을 검토해 제품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약 5만 명 이상의 소비자가 방문하는 행사인 만큼 청년 기업과 제품을 알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익산시는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청년 창업기업의 성장과 발전을 돕겠다"고 말했다.

익산 청년 식품 창업기업, 수도권 소비자 마음 사로잡다 2.jpeg

태그

전체댓글 0

  • 158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익산 청년 식품 창업기업 수도권 소비자 마음 사로잡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