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5-05(수)
 

송태규 형제 나눔곳간에 기부.jpg

 

원광중학교 송태규 교장 형제가 20일 익산시청을 방문해 ‘익산나눔곳간’에 300만원을 기부했다.

 

4남 1녀인 송태규 교장 형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지역주민의 고통을 함께 나누기 위해 한 마음 한뜻으로 기부에 참여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면서 경제적 위기에 처한 지역주민들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로 뜻을 모아 ‘익산 나눔곳간’에 성금을 기탁하기로 했다.

 

특히 건강보험공단 익산지사에 근무하는 송태규 교장의 동생인 송미영 과장은 이번 코로나로 인해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세계 최고 수준인 한국 의료보험을 뒷받침하고 있다는 사실과 전 국민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는 자긍심을 가지며 다시 한 번 이웃에 보탬이 되기 위해 성금 기탁을 제안했다.

 

송태규 원광중학교장은 “코로나19로 소외계층의 생계가 더 어렵고 힘든 시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아버지께서 2년째 요양병원에 계시는데 면회조차 할 수 없어 애만 태우고 있는데 코로나가 하루속히 종식되어 아버지 손을 잡아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기부하시는 개인·단체들이 참 많은데 이번처럼 형제분들이 뜻을 모아 기부하는 경우는 매우 드물다”며“형제들의 돈독한 우애 속에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에 사랑과 나눔 실천으로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송태규 교장 형제는 지난해에도 뜻을 모아 익산사랑장학재단에 330만원을 기부했으며 맏이인 송태규 교장은 원광고등학교에 1천500만원의 장학금 기부와 헌혈을 304번 실시하며 지역사회 나눔 실천을 위해 솔선수범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05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송태규 형제, 나눔곳간에 300만원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